나에게 일어난 일2015.07.03 14:35

마지막 라인은 강남

 

 

 

 

 

강남은 적응이 잘 안 되는 곳이었다.

경찰서도 으리으리

 

 

 

 

그래도 기자실이 서초, 송파 두 군데에 있어서 좋았드아.

골라 자는 재미.....

구로, 서대문에 비하면 호텔급

 

 

 

제2롯데월드는 항상 예의주시 대상

인부 한 명이 작업 중 다친 날

 

100층 돌파 기념 안전모를 들고 올라가는 모습이 아이러니했다.

 

 

 

9호선 노선이 추가 개통해 새벽 스케치도 하고

 

 

흡연실 단속 풍경도 스케치

 

 

삼성 본사 앞에서는 수요일마다 집회시위가 열렸다.

 

 

싱크홀도 제법 일어났고

 

 

지하철 역사 안 물이 새는 걸 찍다 쫓겨나기도 했다.

 

 

교육개발원도 내 나와바리에 있었다.

 

오전에는 주로 동부지법을 챙겼다.

 

 

 

 

 

성완종 리스트가 터졌다.

 

 

 

뻗치기

 

 

 압색 뻗치기

 

 

 

뻗치기

 

 

지방 동기들이 사진부 교육을 가면서

다른 라인으로 차출을 가기도 했다.

 

 

 

 

 

 

 

 

 

 

 

다 같이 캡사이신 맞고

 

 

 

 

 

숭실대 꿀벌 탈출 소동 취재

 

 

 

마음이 아팠던 베이비박스 취재

 

 

국회 앞 집회

 

 

 

 

마와리가 끝나고 법조로 간 민구는 정장 차림으로 나타났다.

 

 

 

 

 

마와리언 말년의 모습

 

마와리 마지막 현장에서 만난 사진부 이모 수습

 

 

그리고 드디어 자유!

지하철역에서 소리를 지르며 뛰어다녔다.

 

 

 

재원이를 기자실에 남겨두고

 

 
기쁨의 셀카

 

 

얼굴이 폈다.

끝!

 

'나에게 일어난 일' 카테고리의 다른 글

6. 동기엠티  (0) 2015.07.04
5. 부서순환교육  (0) 2015.07.04
4. 강남라인  (0) 2015.07.03
3. 마포라인  (0) 2015.07.03
2. 영등포라인  (0) 2015.07.03
1. 사내 교육기간  (0) 2015.07.03
Posted by Artdddd

댓글을 달아 주세요